기사 메일전송
‘건강 100세’ 비결, 장수 전문가에게 들어본다 - 김종인 교수, 백세인 130명 분석해 ‘백세인’ 필요조건 9가지 제시
  • 기사등록 2022-06-21 09:34:17
  • 수정 2022-06-21 13:00:37
기사수정

▲ 픽사베이



[트리니티메디컬뉴스=강다은 기자] ‘100세 시대’라고 말을 하곤 하지만 건강하게 ‘백수(百壽)’를 채우는 일은 여전히 어려운 꿈이다. 하지만 건강하게 100세를 사는 일이 어려운 만큼 꿈은 더 강해지기 마련이고, 실제로 일반인들의 삶에서 100세에 근접하는 장수 양상이 나타나고 있는 것도 사실이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국내 ‘백세인’ 연구에 몰두해 온 원광대 김종인 명예교수가 100~180세 연령의 장수인 130명을 인터뷰한 내용과 그동안의 연구 논문을 집적한 저서 ‘장수사회학: 생존확률의 사회생태학적 요인(The Sociology of Longevity: Socioecological Factors of Survival Probability)’을 영문본을 출간했다.

   

‘백세인’과 ‘호모 헌드레드(Homo-hundred)’는 100세 이상 장수하는 사람을 지칭하는 용어다. 우리나라에서 100세 이상 장수하고 있는 노인, 즉 호모 헌드레드는 지난해 8월 말 기준 1만 935명이다. 빠른 고령화 추세를 감안하면 오는 8월을 전후해 2만 명을 넘어설 것으로 전망된다.

   

이런 가운데 김 명예교수는 ‘장수사회학’에서 호모 헌드레드(백세인)가 되는 데 필요한 9가지 사회지표를 제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첫 번째는, 평생에 걸친 ‘개인 위생관리’이다. 백세인들은 100세가 넘어 거동이 불편해진 이후에도 일주일에 1회 이상 방문 요양보호사에게 전신 목욕 서비스를 받고 있었다. 젊어서부터 몸에 밴 청결 습관이 100세 이후에도 이어져 장수의 중요한 요인이 되고 있다고 김 교수는 지적했다.

   

김 교수는 “연구를 위해 만난 107세 노인의 경우 평생 씻기를 게을리 하지 않으면서, 즐겨 입던 한복도 1주일에 최소 2차례 이상 갈아입었다”면서 “100세를 넘기는데 중요한 요인 중 하나는 청결”이라고 말했다.

   

두 번째는, ‘안전한 식수’가 건강 백세의 필수 요인으로 꼽혔다. 백세인의 대다수는 수돗물이나 인공 음료를 마시지 않고, 주로 생수를 마셨다.

   

김 교수는 “젊었을 때는 수돗물과 지하수를 마셨지만, 노년기 이후에는 좋은 물을 마셔야 한다고 생각하는 점이 흥미로웠다”면서 “단순한 물의 질 차이보다는 설탕과 나트륨이 들어간 가공 음료를 피하고, 깨끗한 물을 자주 마신 게 장수에 도움이 됐다는 해석이 가능하다”고 분석했다.

   

세 번째로, 백세인들은 젊었을 때부터 남녀 차별을 경험하지 않았거나, 삶에서 성차별을 극복한 경험을 가지고 있었다.

   

김 교수는 “백세인들은 가부장적인 분위기에서도 남녀를 구분하지 않고 집안일을 서로 분담하면서 살아온 특징이 있었다”면서 “이런 성평등 의식은 여성의 정신건강 증진과 경제활동 참여로 가계 소득을 증가시켜 장기적으로 100세 생존 확률을 높인다”고 설명했다.

   

네 번째는, 가족과 함께 인터넷을 활용해 필요한 건강정보를 적극적으로 습득, 활용하려는 노력을 들었다. 김 교수는 “노년기에도 인터넷을 활용한 적극적인 의사소통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다섯 번째는, 백세인들이 80세 이후에도 수술을 받는 등 질환 극복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는 점을 꼽았다.

   

김 교수는 “비슷한 또래인데도 수술을 포기한 노인들은 모두 세상을 떠났다는 게 백세인들의 한결같은 얘기였다”면서 “다만, 이런 치료를 받는 데는 경제력의 뒷받침이 필수적이었다”고 덧붙였다.


김 교수는 “개별 요인을 떠나 9개 변수의 시너지 효과로 본다면, 휴대폰 가입과 인터넷 사용, 보건의료비 지출이 결합됐을 때 100세가 될 확률이 가장 높았다”면서 “국가적인 측면에서는 100세를 넘어 겅강하게 사는데 필요한 사회생태학적 지표를 바탕으로 선택적 정책을 고려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dtrinity.com/news/view.php?idx=6625
관련기사
일반뉴스 기사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네이처셀 주주전용몰
기획특집1-치매더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기획특집2-미세먼지더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많이 본 기사
  1. 1 [수상] 서울대병원 정진욱 교수, 대통령 표창
  2. 2 중국 과학기술부, 코로나19 중증환자 치료에 중간엽줄기세포 사용 검토
  3. 3 미국 아더시스, 몇 주 내 줄기세포로 코로나19 환자 치료 임상 3상 개시
  4. 4 [취임] 신희영 서울대병원 소아청소년과 교수,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 회장 취임
  5. 5 [선임] 세계적 학술지 '생식과학(Reproductive Sciences)' 아시아인 최초 편집장 선임
  6. 6 시크리톰 역할과 획기적 치료 효과
  7. 7 [오늘의 코로나19 브리핑] 국내 일일 확진자 86명, 누적 1만명 돌파..미국 전문가 "대화나 호흡 시에도 전파 가능"
  8. 8 줄기세포 분비인자, 시크리톰의 활용 어디까지 왔나
  9. 9 중국 발생 조류독감, 또 다른 뇌관 될 수 있다
  10. 10 홍역·볼거리·풍진(MMR) 백신, 코로나19 발병률 중증도 사망률 낮춘다
  11. 11 [수상] 분당서울대병원 소아청소년과 고영준 교수, 아시아태평양 근육학 학회(AOMC) 베스트 포스터상 수상
  12. 12 [수상] 분당서울대병원 재활의학과 류주석 교수, 세계 3대 연하장애학회 공동 개최 학술대회서 ‘Excellence Prize Awar…
  13. 13 [수상] 영남대병원 고영휘 교수, 2021 대한비뇨기종양학회 정기학술대회 공모논문 우수상 수상
  14. 14 [인사]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제20대 의무원장에 정성우 교수 선임
  15. 15 [표창] 보라매병원, ‘2021년 장기기증 유공기관’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