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이상열 경희대병원 내분비내과 교수와 김영설 경희대 명예교수, ‘나의 갑상선 진료’ 출간
  • 기사등록 2020-12-29 09:43:59
기사수정

▲ ⓒ 경희대의료원


[트리니티메디컬뉴스=박시정기자] 이상열 경희대병원 내분비내과 교수와 김영설 경희대 명예교수가 '나의 갑상선 진료'를 출간했다.

 

복잡한 구조와 호르몬 대사 과정으로 인해 진단과 진료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의료진에게 유용한 서적으로서 질환유형별 실제 진료에서 만난 환자들의 질문과 다양한 증례가 제시돼 있다.

 

이상열 교수는 "건강검진의 활성화와 초음파의 해상도 향상으로 갑상선 질환 환자는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며 "평생 갑상선 호르몬제를 복용해야 하는 갑상선 기능저하증에서부터 산후 갑상선염, 태아·신생아의 그레이브스병, 갑상선 중독발작, 갑상선암까지 다양한 범주의 질환을 최대한 깊이 있게 다루고자 노력했다"고 말했다.

 

이 교수는 끊임없는 연구를 통해 국제 학술지에 100편 이상의 논문을 게재했다. 국내 최초로 당뇨병 자가 관리 애플리케이션 '당뇨병 수첩'을 개발하기도 했다.


특히, 세계적인 유수 기업, 병원 등과 함께 디지털 헬스케어 임상 연구를 선구적으로 진행하고 있는 미국 스크립스 중개과학연구소 '디지털 메디신(digital medicine)' 팀에서 1년 간 연수를 받았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dtrinity.com/news/view.php?idx=5523
기자프로필
컬처 기사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네이처셀 주주전용몰
기획특집 1 - 치매더보기
기획특집 2 - 미세먼지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