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수상] 송주현 고려대 안산병원 교수, 대한응급의학회 2020 추계학술대회 최우수구연상 수상
  • 기사등록 2020-12-22 11:22:39
기사수정

▲ 송주현 고려대 안산병원 응급의학과 교수. ⓒ 고려대 안산병원


[트리니티메디컬뉴스=박시정기자] 송주현 고려대 안산병원 응급의학과 교수가 대한응급의학회 2020 추계학술 대회에서 최우수 구연상을 받았다.

 

코로나19의 확산으로 1600여명의 사전등록자가 등록해 온라인으로 개최된 이번 학술대회에서 총 120여편의 구연 초록 중 1등상인 최우수 구연상으로 선정됐다. 수상의 영예를 안긴 연구는 '국내 코로나19 확진자들의 사망 위험인자 규명 및 예후 예측 모델 개발'이다. 질병관리청 데이터를 바탕으로 고려대 의료원 신종감염병 연구 사업의 기금 지원을 받아 수행됐다.

 

이번 연구는 코로나19 확진자에서 60세 이상의 고령, 내원 당시 호흡 곤란치매, 악성 종양 등 기저질환이 사망의 주요 위험인자이며, 공개된 임상역학정보 데이터를 바탕으로 개발된 예후 예측 모델이 뛰어난 예측 능력을 가지고 있다는 점을 밝혀냈다.

 

송 교수는 "최근 국내 코로나19 일일 확진자가 1000명을 넘는 등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데, 확진자들 중 사망 고위험 환자를 조기에 선별하고 적절하게 대처하는 것이 중요하다""전세계적인 보건 문제인 코로나 19 감염병에 대한 다양한 임상 연구들을 통해 위기를 극복해 나가는 지혜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dtrinity.com/news/view.php?idx=5497
기자프로필
알림 기사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렉스파워문구
렉스파워3
렉스파워연락망
기획특집 1 - 치매더보기
기획특집 2 - 미세먼지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