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11-04 11:07:30
기사수정

▲ 오른쪽이 배우 박상원. ⓒ 국립암센터


[트리니티메디컬뉴스=박시정기자] 국립암센터발전기금 후원회장이자 배우인 박상원이 개인 사진전의 사진작품을 포함한 수익금 7000만원을 암환자 치료비 지원 등을 위해 국립암센터발전기금에 최근 기부했다.

 

박상원은 배우뿐 아니라 사진작가로서도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2008년에 개최한 첫 사진전 '모놀로그'2012년 두 번째 사진전 '쉐도우'에 이어 올해 7월 세 번째 사진전 'A Scene'을 개최했다.

 

박상원은 매번 사진전의 수익금을 도움이 필요한 사회봉사 단체들에 꾸준히 기부해왔다. 세 번째 사진전 수익금은 저소득층 암환자 치료비 지원 및 암예방을 위한 연구를 위해 국립암센터에 기부했다.

 

박상원은 "코로나19로 인해 더욱 고통받는 취약계층에 따뜻한 위로의 마음이 전달되면 좋겠다"며 기부 취지를 밝혔다.

 

이은숙 국립암센터발전기금 이사장은 "암환자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주고, 암 치료 및 연구 활동에도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기부금을 소중히 사용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박상원은 20181015일부터 재단법인 국립암센터발전기금 후원회장으로 위촉돼, 암 걱정 없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꾸준한 활동을 해오고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dtrinity.com/news/view.php?idx=5292
기자프로필
관련기사
알림 기사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렉스파워문구
렉스파워3
렉스파워연락망
기획특집 1 - 치매더보기
기획특집 2 - 미세먼지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