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7-03 10:42:40
기사수정

▲ 경희대병원 이비인후과 여승근 교수와 민혜규 전공의(왼쪽부터). ⓒ경희대병원


[트리니티메디컬뉴스=박시정기자] 경희대병원 이비인후과 민혜규 전공의(4년차)가 지난 달 27일부터 3일 동안 스위스그랜드호텔에서 개최된 제94차 대한이비인후과학회 학술대회에서 '전공의 우수연제상'을 수상했다.

 

민 전공의는 선천면역반응에 관여하는 톨-유사수용체가 말초신경의 손상과 재생 과정에 관여한다는 여러 연구를 토대로 말초신경 중 하나인 안면신경의 손상과 재생 과정에도 톨-유사수용체의 발현에 변화가 있는지를 분석했다.

 

해당 논문 제목은 '안면손상 후 말초 안면신경 내 톨-유사수용체(Toll-like receptor) mRNA의 발현(Expression of Toll-like receptor mRNA in the distal facial nerve after facial nerve injury)'이다.

 

민 전공의는 "이비인후과 질환의 하나인 안면마비 치료에 시사점을 줄 수 있는 논문을 발표한 것에 대해 큰 보람을 느낀다"며 "연구계획 단계부터 꼼꼼히 지도해주신 이비인후과 여승근 교수님께 감사의 말씀을 전하며 연구에 더욱 정진하겠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dtrinity.com/news/view.php?idx=4871
기자프로필
알림 기사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렉스파워문구
렉스파워3
렉스파워연락망
기획특집 1 - 치매더보기
기획특집 2 - 미세먼지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