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6-25 10:01:28
기사수정

[트리니티메디컬뉴스=박시정기자] 경희대병원 가정의학과 원장원 교수팀이 국내 70~84세 노인 2,123(남성 1070, 여성 1053)을 대상으로 근감소증 발생빈도를 분석, 해당 결과를 노인의학 국제학술지 JAMDA(Journal of the American Medical Directors Association) 6월호에 게재했다.

 

이번 연구는 2019년 아시아 근감소증 지침을 기반으로 악력과 보행 속도, 사지근육량[이중에너지 X선흡수법(DXA)]을 적용했다. 분석 결과, 남성은 약 228(21.3%), 여성은 약 145(13.8%)이 근감소증인 것으로 확인됐다.

 

원장원 교수는 "보건복지부 주관 한국노인노쇠코호트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된 이번 연구결과는 한국 노인 건강의 현 주소를 간접적으로 보여주는 중요한 수치"라며 "5년째 진행되고 있는 본 사업은 노쇠, 근감소증의 진단·원인·결과 등을 다각도로 연구하며 초고령화 사회 진입을 앞두고 있는 한국의 노인보건정책 수립에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발표된 논문 제목은 '한국 지역사회 거주 노인의 근감소증 : 2019년 아시안 근감소증 지침 개정판 적용(Sarcopenia in Korean Community-Dwelling Adults Aged 70 Years and Older: Application of Screening and Diagnostic Tools From the Asian Working Group for Sarcopenia 2019 Update)'이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dtrinity.com/news/view.php?idx=4816
기자프로필
관련기사
연구개발 기사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렉스파워문구
렉스파워3
렉스파워연락망
기획특집 1 - 치매더보기
기획특집 2 - 미세먼지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