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8-08-13 17:46:14
기사수정

▲ 알츠하이머병에 대한 잘못된 상식이 적지 않다. ⓒvimeo


[트리니티메디컬뉴스=박시정기자] 알츠하이머에 대해 제대로 알고 있는 사람이 많지 않다. 잘못 알려진 상식, 상식 아닌 상식에 많이 퍼져 있기 때문이다. 리더스다이제스트는 최근 '알츠하이머에 대한 믿지 말아야 할 15가지 신화'라는 제목의 기사를 게재했다.


① 알츠하이머와 치매는 별개의 질환이다?

알츠하이머와 치매는 별개의 두 가지 질환이 아니다. 치매의 원인은 100가지도 넘는다. 알츠하이머는 가장 흔히 발생하는 치매의 원인으로, 전체 원인의 약 50%를 차지한다.


② 알츠하이머는 치료할 수 없다?

알츠하이머의 발명을 막기 위해 할 수 있는 게 없다는 얘기가 정설처럼 퍼져 있다. 그러나 두뇌는 몸의 모든 시스템에 영향을 받는다. 신체활동, 식이요법, 인지적 참여 및 사회적 참여와 관련된 생활습관의 변화 등이 뇌 건강에 직·간접적인 영향을 끼친다. 노력하기에 따라서는 뇌 기능을 향상시킬 수 있다.


③ 알츠하이머를 앓는 사람들은 폭력적이고 과민반응을 보인다?

알츠하이머가 성격 변화와 기분 변화를 유발할 수는 있지만 반드시 그렇다고도 할 수 없다. 중증 환자들의 상당수도 단순히 기억상실과 정신적인 혼란으로 인해 좌절감을 표출할 뿐이다. 환자들을 도울 수 있는 방법 중 하나는 침착함과 경청하는 습관을 유지할 수 있게 연습시키는 것이다.


④ 유전되지 않는다?

잘못된 상식이다. 첫째, 드물기는 하지만 일부 사람들은 이 질환을 일으키는 단일 돌연변이를 물려받는다. 둘째, 또 다른 사람들의 경우 유전적인 요인들로 인해 갖게 된 해로운 생활습관이 이 질환을 유발하기도 한다.


⑤ 예방에 도움을 주는 보조제가 있다?

발병을 막을 수 있는 비타민, 허브 제품, 약물은 없다. 그러나 심장 건강과 다이어트, 고혈압이나 당뇨병과 같은 만성 질환 통제를 포함한 건강한 생활 습관이 예방에 도움을 줄 가능성은 있다.


⑥ 노화의 정상적인 부분이다?

뇌의 변화는 20대 중반부터 시작되지만 알츠하이머는 노화의 정상적인 모습이라고 할 수는 없다. 알츠하이머는 치매의 가장 흔한 형태이며 특히 80세 이후 많이 나타난다. 몸이 노화하면서 비정상적으로 나타나는 질환이다.


⑦ 노인들에게만 영향을 미친다?

알츠하이머는 노인에서 더 자주 발생하는 질환이지만 30대와 40대에서도 나타날 수 있다. 조기 발병 알츠하이머는 덜 흔하며 유전적인 요인이 때때로 조기 발병 위험을 증가시킨다.


⑧ 알츠하이머는 노화의 불가피한 결과다?

노의 노화 장애는 수면 부족, 운동 부족, 사회적 관심과 영양 부족, 환경 오염 물질에 노출되는 현대인의 생활방식에 직접적을 기인한다. 이 5가지 요소가 수정되거나 개선되면 평생 뇌 기능을 유지할 수 있다.


⑨ 알츠하이머 치료제가 병의 진행을 멈추게 한다?

알츠하이머의 진행을 막을 약물이나 보충제는 없다. 알츠하이머 증상을 치료하기 위해 미국식품의약국(FDA)의 승인을 받은 약물들은 이 병의 증상들을 완화하기 위해 사용된다.


⑩ 환자를 방문하는 것은 무의미하다?

사람을 기억하지 못하는 환자를 방문할 필요가 없다고 생각할 수 있지만 그렇지 않다. 이 질환은 환자들에게 서로 다르게 영향을 주며 영향들의 관계는 길고 복잡하다. 의식적으로 사람을 기억하지 못하는 것이 잠재 의식이나 정서적 인식이 없다는 것을 의미하지는 않는다. 환자와의 관계를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


⑪ 음악 기억을 손상한다?

최근 음악에 대한 기억을 훼손하지 않는다는 게 입증됐다. 치매에 걸려 단 하나의 문장도 완전한 형태로 말하지 못하면서도 오페라 솔로 곡들은 아름답게 연주한 전직 유명 오페라 가수 사례도 있다.


⑫ 우리 가족 중 아무도 걸리지 않았기 때문에 걱정할 필요가 없다?

가족 중 한 명도 이 질환을 앓지 않았다고 해도 걸릴 수 있다. 모든 사람이 알츠하이머의 위험에 처해 있다. 85세 이후 발병할 확률이 50%다. 노년기에 걸린 환자들은 대부분 이 질환을 유발하는 유전자에 대해 양성 반응을 보이지 않은 사람들이다.


⑬ 환자들은 할 수 있는 일도 하지 않는다?

그렇지 않다. 뇌가 죽어가는 가운데 그 순간 최선을 다하고 있는 것이다. 고정관점을 버려야 한다.


⑭ 우리 가족 중 누군가가 걸렸기 때문에 나도 알츠하이머 환자가 될 것이다?

뇌 건강은 유전적인 요인 30%, 생활습관 70%에 의해 발생한다. 생활방식이 중요하다. 모든 알츠하이머 환자의 5% 미만만이 가족력을 갖고 있는 경우에 해당한다.


⑮ 진단 후에만 치료할 수 있다?

알츠하이머를 치료할 수 있는 가장 좋은 시기는 초기 증상이 나타나기 전이라는 게 현재까지의 연구 결과다. 알츠하이머 증상이 눈에 띄기까지는 10년에서 20년까지 걸리기 때문에 초기 증상이 나타나기 전에 치료를 시작하는 게 가장 효과적이라고 할 수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dtrinity.com/news/view.php?idx=1975
기자프로필
노인성/일반질환뉴스 기사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메모리365임의
기획특집 1 - 치매더보기
기획특집 2 - 미세먼지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