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8-04-25 20:08:24
기사수정



[트리니티메디컬뉴스=박정미기자] ING생명의 사회공헌재단인 오렌지희망재단(이사장 정문국)이 지난 24일 오후 서울 중구에 소재한 재단 사무국에서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아동 및 청소년 지원 사회공헌 활동’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가졌다고 25일 밝혔다.


이 날 협약식에는 정문국 이사장 (ING생명 대표이사 사장)과 이제훈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회장이 참석해 국내 취약계층 아동·청소년의 재능 계발과 생활환경 개선을 위해 적극적으로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두 기관은 각자 보유한 자산과 역량을 바탕으로 다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사회공헌 사업의 장기적 협력 파트너로서 사회적 책임을 완수해 나가기로 했다.

이번 업무 협약에 따라 ING생명 오렌지희망재단은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진행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에 올해 총 7억원의 후원금을 지원할 예정이다. 사회공헌 프로그램은 ▲전국의 저소득 아동 및 청소년 이용시설을 대상으로 스포츠 프로그램 운영비 전반을 지원하는 ‘오렌지 재능클래스’ ▲수준 단계별 맞춤 지원을 통해 취약계층 아동의 재능을 발견하고 계발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는 ‘오렌지 장학 프로그램’ ▲ING생명 임직원 전체가 참여해 어린이 생활시설 환경 개선 및 어린이 대상 자원봉사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오렌지 희망하우스’ 등으로 구성돼 있다.

정 이사장은 이 날 협약식에서 “이번 협약을 통해 미래의 주인공인 아동이 보다 안전한 환경에서 자신의 꿈을 포기하지 않고 실현해 나갈 수 있도록 지속적이고 체계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dtrinity.com/news/view.php?idx=1523
기자프로필
R&D 기사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렉스파워문구
렉스파워3
렉스파워연락망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
TOP